KDN

banner


현재 회원님의 레벨은 포토뉴스 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가야고분군' 세계유산 등...
2021년03월05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웅래, 포항제철소 최정우 회장 취임 이후 재해 21배 왜 폭증하나?
등록날짜 [ 2021년02월20일 01시51분 ]
 
 

포토샵 /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더불어민주당 노웅래 의원이 “1조 원이 아닌 100억만 제대로 투자했어도 이렇진 않았을 것”이다. 최정우 포스코 회장 취임 후 재해 사고가 폭발적으로 증가했다며 왜 폭증하는지에 답해야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노 의원이 포스코로부터 받은 포항제철소 재해사고 자료에 따르면 2017년 2건에 불과했던 재해사고가 2018년 11건, 2019년은 43건, 2020년은 21건으로 지속적으로 증가해 왔던 것으로 드러났다고 밝혔다.

특히, 최정우 회장 취임 직전인 2017년에는 불과 2건에 불과했던 재해사고가, 최 회장 취임 이후 불과 2년 만에 21배나 폭증한 것은 최 회장의 안전불감증과 성과 만능주의가 빚어낸 참사라는 것이 노 의원의 지적이다.

포스코는 2018년 5월 안전분야에 1조 1천억을 투자한다고 발표하였고, 지난해 말에도 안전사고 재발 방지를 위해 1조 원을 더 투자한다고 홍보했다. 그러나 실제로는 오히려 사망사고 등 중대재해가 이어지면서, 산재사고가 더 늘어난 것이 아니냐는 지적이 있었고 이번 자료를 통해 사실임이 드러면서 노 의원의 지적을 피하지 못했다.

노 의원은 “최정우 회장 취임 직후부터 재해사고가 폭증하였다는 것은 결국 노동자의 생명을 경시하고 안전을 무시해왔다는 증거이다” 라고 주장하며, “이러한 경영 방침으로 인해 안전 수칙만 제대로 지켰다면 살릴 수 있었던 소중한 생명들이 떠나갔다”고 강하게 비판했다. 그러면서, “재해 사고의 폭발적 증가 원인이 최회장의 무능력에서 기인하는지, 아니면 성과만능에 따른 냉혈함에서 비롯된 것인지 청문 과정을 통해 반드시 밝혀내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주영, 일산대교 통행료 깎아라! 김용진 국민연금공단 이사장 만나 (2021-02-20 02:11:22)
하영제, 숭어양식 어민·해수부 수산직불제 관련 갈등 타결 중재 성공 (2021-02-20 01:31:24)

'가야고분군' 세계유산 등재신...
‘세븐나이츠’ 신규 영웅 ‘...
모바일 게임 ‘붕괴3rd’ 4.6 버...
탈리온, 치열한 경쟁 묘미 더...
모바일 RPG '브라운더스트' 월...
날씨, 포근한 봄을 알리는 경...
코로나 67명 사망 확진자 1,170...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