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DN

banner


현재 회원님의 레벨은 포토뉴스 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엔씨-MBC, 웹툰-웹소설-게임...
2021년03월04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국제 > 국제정치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유엔본부 인권이사회 제네바서 22일 개막…'북한 인권' 주요 의제
등록날짜 [ 2021년02월21일 15시03분 ]
 
 

유엔인권이사회(United Nations Human Rights Council) / 자료사진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북한 인권을 주요 의제로 다룰 유엔 인권이사회 46차 정기이사회가 22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개막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세계적 대유행 여파로 대부분 화상회의 방식으로 개최되는 가운데 북한 인권 문제도 주요 의제로 유엔 인권이사회 제46차 정기이사회가 22일부터 다음달 23일까지 제네바 유엔본부에서 논의될 전망이다.

전 세계 다양한 인권 침해와 이에 대한 대응 방안을 논의하는 이번 이사회에서는 북한 인권 문제도 주요 의제로 다뤄질 예정인데 먼저 토마스 퀸타나 유엔 북한인권 특별보고관이 다음달 10일 각국 정부 대표들과의 상호대화에 참석해 북한 인권 문제를 논의한다. 

퀸타나 특별보고관은 이 대화에서 이번 이사회에 제출한 새 보고서를 중심으로 11일에는 북한 정권의 인권 유린에 대한 책임 규명과 추궁 작업과 관련한 유엔 인권최고대표의 보고서를 설명하는 회의가 열린다.

미첼 바첼레트 유엔 인권최고대표는 지난달 말 공개된 보고서에서 북한 내에서 반인도 범죄가 여전히 자행되고 있다고 볼 만한 합당한 근거가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북한 인권 침해의 책임 규명을 추진하고 향후 재발 방지를 위해 국제 공동체가 즉각 조치를 취할 것을 촉구하는 한편 라비나 샴다사니 유엔 인권최고대표사무소(OHCHR) 대변인은 당시 보고서를 공개하면서 책임 규명과 처벌을 강조했었다. 

통상 매년 3월 정기이사회에서 채택되는 북한인권 결의안이 이번 이사회에도 상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앞서 유럽연합은 지난 18일 이번 인권이사회 우선순위의 하나로 북한 인권을 꼽으면서, 북한 내 광범위한 인권 유린 상황과 그에 대한 책임 규명, 처벌의 필요성을 강조하는 결의안을 주도할 것이라면서 결의안에는 북한인권 특별보고관 임기를 1년 연장하고, 유엔 인권최고대표사무소(OHCHR)의 책임 규명과 처벌 프로젝트 기간도 2년 연장하는 내용이 포함될 것이라고 했다. 

결의안은 이번 이사회 마지막 날인 다음달 23일 처리될 것으로 예상된다. 유엔 인권이사회는 지난해까지 18년 연속 북한인권 결의안을 채택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UN 안보리, 대북 정제유 공급량 '배럴'로 보고해라…단위 둘러싼 논쟁 '일단락' (2021-02-18 19:45:21)

김제, 풍요로워서 즐거운 여행...
MMORPG 로스트아크, 신규 클래스...
엔씨-MBC, 웹툰-웹소설-게임-영...
현충사, 봄 꽃 개화 맞춰 25일...
베스파, 임직원 연봉 1,200만원 ...
나이언틱, Microsoft와 미래 혁신...
검은사막 콘솔, 서비스 2주년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