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커뮤니티

실시간 키워드
부동산
배순민
대출금리
날씨
마약
동대문
베트남
하성인
야구
모래축제
경기회복
해외여행
주간운세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빠르게만 돌아가고 있는 요즘 세상에서 한 템포 늦춰 우리 주위를 한 번 살펴봐 주세요.
묵묵하게 자기일을 열심히 하며 남도 함께 생각하는 사람이 많을 것입니다.
채택된 내용은 인터넷뉴스 지면에 기사회 될 수 있습니다.
카카오톡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버스기사 아저씨 친절에 감사  |  칭찬합시다 2023-04-09 13:12:53
작성자   Stellar@daum.ent 조회  233   |   추천  30
버스를 자주 이용하는 편이 아니었는데
 11월 26일 (월) 720번 버스 1689 기사분버스를 18:30분에
 경찰청앞에서 타고 수원역까지의 이동상황이었습니다.
 
 먼저 손님이 타면 "안녕하세요" 따스한 인사말을 나누어 주었고
 손님이 중앙문으로 내릴때 "안녕히 가세요" 인사말을 답이없어도
 매번하시더군요
 또한 신호대기중 횡단보도를 건너서 급하게 타신 아주머님껜
 "왜 이제야 오시는 거예요. 많이 기다렸잖아요" 살가운 인사말을
 주셨고 수원역 종착지에 도착하기 몇분전
 "핸드폰, 지갑, 가방등 잃어버린 물건이 없는가 꼭 확인하시고
 안녕히 돌아가세요"
 
 대부분을 버스기사분들은 버스시간표를 맞추기위해 과속운행, 신호위반 등
 을 하시면서 퉁명스러운 경우가 많던데
 720번 1689 기사분을 보면서 흐믓한 맘과 어느곳 어느자리에 있던지
 맘 가짐에 따라 많은 사람에게 기쁨과 즐거움을 주고 있네요
 차가 막혀도 전혀 지루하거나 답답함이 없었던 버스승차기였습니다.

본 자료는 해피CGI솔루션 데모 자료로 사용되는 것입니다. 사실과 무관한 내용입니다.

* 해당 게시물은 2009-09-16 10:27:59 에 운영자님에 의해 칭찬합시다 에서 자유게시판 으로 이동 되었습니다

* 해당 게시물은 2009-09-16 10:28:34 에 운영자님에 의해 자유게시판 에서 칭찬합시다 으로 복사 되었습니다

추천 소스보기
목록
이전글 : 골목길도 팔아서 주민들에게 통행료내도록 하는 서구청 (2023-04-07 13:12:53)
다음글 : 자랑스런 아저씨가 생각납니다 (2023-04-13 13:12: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