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커뮤니티

실시간 키워드
부동산
배순민
대출금리
날씨
마약
동대문
베트남
하성인
야구
모래축제
경기회복
해외여행
주간운세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빠르게만 돌아가고 있는 요즘 세상에서 한 템포 늦춰 우리 주위를 한 번 살펴봐 주세요.
묵묵하게 자기일을 열심히 하며 남도 함께 생각하는 사람이 많을 것입니다.
채택된 내용은 인터넷뉴스 지면에 기사회 될 수 있습니다.
카카오톡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행동의 변화  |  칭찬합시다 2023-05-04 13:12:53
작성자   carpediem@123.co.kr 조회  285   |   추천  28
28일에는 써클 친구들과 함께 안사동을 간 일이 있었다.
 
 인사동은 거리가 멀어 지하철을 타고 17정거장을 가야했다.
 
 모두들 축전 준비로 바쁜터라 다리들 아픈 모양이었다.
 
 사람이들이 내리자 우리는 재빨이 자리에 앉기 시작했다.
 
 앉아서 서로의 가방도 들어주면서 얘기를 하고 있는데
 
 갑자기 아기를 업고 계신 아줌마 두 분이 지하철을 타셨다.
 
 우리는 자고 있는 친구를 깨워 아줌마에게 자리를 양보했다.
 
 나는 이 학교에 들어오기전에 양보하고 싶어도 양보한다는
 
 그 자체가 쑥스러워 자는척을 하거나 눈치를 보는 일이 많았다
 
 하지만 지금은 양보해야 할 상황에는 자리에 일어나는 게
 
 마치 습관이 들어버린 것 같다.
 
 조금씩 변하는 나의 행동에 대해 자화자찬 같아서 쑥쓰럽지만
 
 칭찬하고 싶습니다.

본 자료는 해피CGI솔루션 데모 자료로 사용되는 것입니다. 사실과 무관한 내용입니다.
 

* 해당 게시물은 2009-09-16 10:27:59 에 운영자님에 의해 칭찬합시다 에서 자유게시판 으로 이동 되었습니다

* 해당 게시물은 2009-09-16 10:28:34 에 운영자님에 의해 자유게시판 에서 칭찬합시다 으로 복사 되었습니다

추천 소스보기
목록
이전글 : 어제 일입니다..ㅜㅜ (2023-04-26 13:12:53)
다음글 : 차 튜닝 이렇게 하면 좋나요 (2023-05-05 13:12: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