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백령도서 북한 해안포 진지 박살! 대지·대함 타격 및 사거리 향상되 유도로켓 넥스원 개발

등록일 2023년06월29일 23시28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카카오톡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 대지·대함 타격 및 사거리 향상으로 접적해역 작전능력 확대

 

 


 

 방위사업청은 6월28일(수) LIG 넥스원(주)과 1,222억원 규모의 130mm유도로켓-II 체계개발 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서북도서 등지에서 북한 해안포 등을 박살낼 “130mm유도로켓-II 체계개발 사업”은 약 1,369억원을 투자하여 동·서해 접적해역의 적 해안포 및 기습상륙세력을 격멸하기 위한 대지·대함 겸용 유도무기를 업체 주관으로 국내 연구개발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을 통해 개발되는 130mm유도로켓-II는 선행사업인 130mm유도로켓(비룡) 개발기술을 기반으로 탐색기 성능을 대폭 향상하고 차량 플랫폼 탑재를 적용하여 대함표적은 물론 대지표적도 정밀 타격할 수 있는 유도무기이다.

 

특히 130mm유도로켓-II는 우리 군이 운용중인 차량탑재형 유사무기체계인 2.75”유도로켓(비궁)보다 사거리가 대폭 향상되고 대지표적 타격능력까지 갖고 있어

 

동·서해 접적해역을 수호하고 있는 우리 해군과 해병대의 방어 능력이 대폭 향상될 것은 물론이며, 본격적인 양산 및 전력화 시 해외 수출전망도 클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LIG 넥스원은 그간 보병용중거리유도무기(현궁), 비궁 및 비룡 등 다양한 유도무기체계 개발에 참여하여 연구개발 역량 및 전문경험을 축적해왔고, 이를 활용하여 2027년까지 “130mm유도로켓-II 체계개발 사업”을 주관하여 수행할 예정이다.

 

이 사업은 방사청이 “국방 연구개발 체계개편”의 일환으로 국방과학연구소(이하 “국과연”)에서 업체주관 연구개발로 조정한 사업 중 하나로, 국과연은 LIG 넥스원이 본 사업을 수행하는데 있어 필요로 하는 기술분야에 대해 기술이전 및 자문, 시험평가 지원 등 기술지원을 수행하고, 방사청은 소요군 등 유관기관 간 긴밀한 협조를 통해 기술지원이 차질없이 이행될 수 있도록 관리할 방침이다.

 

방위사업청 유도무기사업부장(고위공무원 박민규)은 “본 사업을 통해 접적해역 등에서의 기습적인 敵 도발 위협에 대한 대응능력 강화와 동시에, 국내 방산업체가 독자적으로 정밀 유도무기 연구개발 수행능력을 확보할 수 있는 유의미한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조현상 기자 disf@disf.kr

 

 

 

Copyrightⓒ더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제 사회 정치 세계 만평

포토뉴스 더보기

기부뉴스 더보기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