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날씨] 비·눈 그치고 추워져요, 출근길 강추위 외투 준비하세요!

등록일 2023년11월28일 03시23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카카오톡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어젯밤부터 기온이 떨어지며 빙판길과 도로 살얼음이 발생하는 곳이 있겠으니 안전운전하시기 바랍니다.

 


 

 

특히, 찬 공기가 본격적으로 남하하며 오늘(28일) 기온은 오늘보다 3~8도가량 낮아지겠고, 아침에 중부지방을 중심으로는 기온이 영하로 내려가는 곳이 많겠으니, 출근길에 외투를 챙기는 등 갑작스러운 기온 변화에 대비하시기 바랍니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찬 바람이 강하게 불겠고, 동해안을 중심으로 건조한 대기는 오늘도 이어지겠습니다. 해상에는 먼바다를 중심으로 매우 강한 바람과 함께 물결도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비나 눈이 그치고 나면 수도권과 강원도는 차차 맑아지겠지만 그 밖의 지역은 대체로 흐린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아침 기온은 서울 -2도, 대전 1도, 광주 4도, 대구 5도, 부산 7도로 오늘 아침에 비해 기온이 뚝 떨어지겠고, 낮 기온도 서울 3도, 대전 6도, 광주와 대구 8도, 부산 12도로 어제보다 낮겠습니다.

 

중국 북부지방에서 남하하는 기압골은 오늘 오전 우리나라를 통과할 것으로 보이는데요. 기압골의 뒤를 따라 차고 건조한 공기가 상대적으로 따뜻한 공기를 밀어내고 우리나라를 덮으며 날씨가 추워지겠습니다.

 

기압골의 영향은 오늘 오전까지 이어지겠는데요. 현재 산발적으로 내리는 비나 눈은,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은 어젯밤에, 그 밖의 중부지방과 전라권, 경북내륙, 경남서부내륙은 오늘 아침에 대부분 그치겠고, 제주도는 오늘 오전에 가끔 비나 눈이 오겠습니다.

 

예상 강수량은 대부분 1mm 내외로 적겠고, 예상 적설은 제주도산지 1~3cm, 강원내륙.산지 1cm 내외, 충북과 전북동부, 경북남서내륙과 경남서부내륙 1cm 미만으로 많지 않지만, 오늘 밤부터 기온이 낮아지며 빙판길과 도로 살얼음이 예상되는 만큼, 적은 비와 눈에도 방심하지 마시고 안전운전하시기 바랍니다.

 

오늘은 찬 공기가 강하게 남하하며 전국적으로 바람이 강하게 불겠고, 특히 새벽부터 강원산지와 경북북동산지, 제주도에는 강풍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겠습니다. 또한, 동해안을 중심으로 건조함이 해소되지 못한 가운데 다시 차고 건조한 공기의 영향을 받아, 이들 지역의 건조특보는 오늘도 이어지겠습니다. 바람이 강하니 화재 발생않도록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해상 전망입니다. 기압골이 통과하고 찬 공기가 강하게 남하하며 먼바다를 중심으로 매우 강한 바람과 함께 물결이 최고 4m, 오늘 오전부터 동해먼바다는 5m 이상으로 매우 높게 일겠는데요. 동해먼바다에 풍랑특보가 이미 발효된 가운데 그 밖의 먼바다와 제주도해상도 어젯밤부터 풍랑특보가 확대되었습니다.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더코리아뉴스 오늘 날씨였습니다.

 

김규희 기자 disf@disf.kr

 

 

 

Copyrightⓒ더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제 사회 정치 세계 만평

포토뉴스 더보기

기부뉴스 더보기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