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애콜라이트, 배우 이정재 “다른 제다이와 새로운 결을 보여줄 것” 새로운 제다이 캐릭터 주목!

등록일 2024년06월06일 09시36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카카오톡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마스터 솔’ 캐릭터 연기한 이정재

 

뛰어난 스토리텔링과 혁신적인 콘텐츠로 최상의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선사하는 세계적인 스트리밍 서비스 디즈니+에서 공개되는 오리지널 시리즈 <애콜라이트>가 전 세계에 공개된 가운데 배우 이정재가 함께한 기자간담회를 성황리에 마쳤다. 

 

‘스타워즈’ 시리즈의 새로운 챕터를 열 작품으로 전 세계적인 주목을 받은 <애콜라이트>가 바로 5일 글로벌 동시 공개와 함께 1, 2회 언론 시사회를 가졌다.

 

공개된 시사회에선 강력한 포스를 지닌 ‘마스터 솔’이 제다이 연쇄살인사건의 진실을 본격적으로 파헤쳐 가는 흥미진진한 스토리와 고 공화국 시대의 강렬한 개성을 지닌 제다이들, 그리고 ‘스타워즈’ 세계관의 다채로운 볼거리가 더해져 이목을 집중시켰다.

 

시사회 종료 후에는 한국 배우 최초 제다이 마스터를 맡은 이정재 배우가 참석한 기자간담회가 진행, 작품에 대한 다양한 비하인드를 전함은 물론 국내 언론들의 열띤 관심 속 질의응답까지 성황리에 행사가 진행됐다. 

 

먼저 배우 이정재는 “귀한 시간 내주셔서 감사합니다”라는 인사와 함께 <애콜라이트> 기자간담회의 포문을 열었다.

 

‘마스터 솔’ 캐릭터 연기한 이정재

 

 

이어 이정재 배우는 자신이 맡은 ‘마스터 솔’ 캐릭터를 연기한 소감에 대해 “지금까지의 ‘스타워즈’ 시리즈 중 가장 과거의 시대를 배경으로 설정되어 캐릭터를 어떻게 표현할까 생각했고, 정형화된 제다이보다는 두려움, 안타까움 등 적극적으로 감정을 표현하면 다른 제다이들과는 새로운 결을 보여줄 수 있지 않을까 생각했다”라며 그가 선보일 독보적인 제다이 ‘마스터 솔’ 캐릭터에 기대감을 높였다. 

 

이어 “<애콜라이트>의 차별점은 제다이 연쇄살인사건을 둘러싸고 궁금증을 끌어내는 미스터리 스릴러 장르라는 점으로 과거와 현재가 교차되는 이야기와 살인사건을 추적해가면서 그 안에 숨겨진 진실들이 밝혀지면서 캐릭터들의 관계가 얽히며 펼쳐지는 스토리가 흥미롭다”라며 촘촘하게 짜여진 미스터리 서사를 한 번 더 강조해 향후 ‘마스터 솔’을 둘러싸고 어떤 스토리가 전개될지 궁금증을 높였다.

 

이어 레슬리 헤드랜드 감독과의 협업에 대해서는 “레슬리 헤드랜드 감독님이 연출하신 <러시아 인형처럼>이 독특한 구성이라 인상적이었다. 감독님이 작업하는 ‘스타워즈’ 시리즈는 기대 이상의 작품이 나오지 않을까 라는 기대가 컸다.

 

시나리오를 접했을 때 구성이 좋았고 무엇보다 인물을 표현하는 캐릭터들의 감성이 따뜻했고, 서로에 대한 오해 그리고 그 아픔을 치유하려는 캐릭터들의 노력과 함께 인간애가 돋보였으며 캐릭터에 대해 끊임없이 감독님과 소통했고 현장에서도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만들어 주셨다”라며 감독님에 대한 무한한 신뢰를 아낌없이 표현했다.

 

여기에 이번 작품의 관람포인트로 이정재는 “<애콜라이트>는 ‘스타워즈’ 시리즈에서 가장 이전의 시대인 고 공화국 시대의 스토리이기 때문에 다른 시리즈들과 달리 이야기의 연결이 필요하지 않다는 점이 가장 큰 장점이며 그렇기 때문에 자유롭게 연기하고 표현할 수 있었고, 지금부터 ‘스타워즈’를 접하는 분들도 쉽게 따라가실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라며 이번 작품은 ‘스타워즈’ 팬은 물론 남녀노소 모든 시청자들이 즐길 수 있는 작품임을 강조했다. 

 

끝으로 이정재 배우는 “‘스타워즈’는 영화 역사에서도 빼놓을 수 없는 프로젝트라 생각하며 ‘스타워즈’에 출연한 것이 매우 즐겁고, 1970년대부터 지금에 이르기까지 50여년의 역사를 가지고 있지만 앞으로도 무한한 가능성이 있다는 것을 느꼈다.

 

‘마스터 솔’ 또한 시간이 지나도 기억에 남는 캐릭터가 될 수 있고, 앞으로도 새로운 연관성을 가지고 이어 나갈 수 있는 캐릭터라 생각한다. 애착과 애정을 많이 가지게 되는 작품이라 <애콜라이트>에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라는 바람을 밝히며 뜻깊은 시간을 마무리했다.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애콜라이트>는 평화를 수호하는 제다이 기사단의 황금기로 불리던 시대에 전대미문의 제다이 연쇄살인사건이 벌어지고, 그 뒤에 숨겨진 비밀과 진실 속 새롭게 떠오르는 어둠의 세력에 대한 이야기를 다룬 미스터리 액션 스릴러로 5일 1, 2회 공개를 시작으로 매주 수요일 1회씩 총 8개의 에피소드가 공개된다.

 

더코리아뉴스 배순민 기자  press_culture@naver.com 


Copyrightⓒ더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제 사회 정치 세계 만평

포토뉴스 더보기

기부뉴스 더보기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