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뷰티풀데이즈, 유려한 미장센 돋보이는 메인 예고편 최초선보여

등록일 2018년10월08일 17시23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카카오톡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사진제공= 페퍼민트컴퍼니]


[더코리아뉴스] 배순민 기자 =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으로 상영되어 폭발적인 찬사를 받고 있는 영화 '뷰티풀 데이즈' [제공:페퍼민트앤컴퍼니ㅣ제작: 페퍼민트앤컴퍼니 | 공동제작: 조르바 프로덕션ㅣ배급: ㈜콘텐츠판다, ㈜스마일이엔티ㅣ감독: 윤재호ㅣ출연: 이나영, 장동윤]가 메인 예고편을 최초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한국에 사는 여자(이나영 분)앞에 14년만에 아들 젠첸(장동윤 분)이 찾아오면서 시작해 그리움과 미움이 뒤섞인 복잡한 감정으로 갈등을 겪는 아들 젠첸과의 만남을 통해 서서히 드러나는 그녀의 특별한 이야기가 보는 이의 감성을 건드린다.

특히, 1분여의 짧은 영상속에서 비극적인 삶에도 꿋꿋하게 살아가는 강인한 여자로 완벽하게 변신한 배우 이나영의 연기와 새로운 시네아스트의 등장으로 주목받는 윤재호 감독의 따뜻하고 유려한 미장센이 시선을 집중시킨다.

여기에 ‘아픈 시간을 지나온 여자, 그녀의 특별한 가족’이라는 카피는 살아남기 위해 가슴 아픈 비극의 시간을 견디며 묵묵하게 살아온 그녀가 만드는 특별한 가족의 의미에 대해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뷰티풀 데이즈는 아픈 과거를 지닌 채 한국에서 살아가는 ‘여자’와 14년 만에 그녀를 찾아 중국에서 온 ‘아들’, 그리고 마침내 밝혀지는 그녀의 숨겨진 진실에 관한 이야기를 그린 영화이다.

2018년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으로 선정되어 화제를 모았으며 영화제 개막작 예매를 비롯해 일반상영 전석 전회 초고속 매진을 기록해 다시 한번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후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 상영 후에는 평단과 관객들로부터 열렬한 호평과 지지를 받아 부산국제영화제 최고의 기대작임을 입증했다.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으로 첫 공개 된 후 폭발적인 호평을 끌어낸 가운데 메인예고편을 공개하며 다시한번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는 영화 '뷰티풀 데이즈'는 11월 개봉예정이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제 사회 정치 세계 만평

포토뉴스 더보기

기부뉴스 더보기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