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정치권을 비롯해서 사회의 이슈로 등장한 '학폭'을 다룬 드라마 '더 글로리'

10일 파트2 방영 앞두고 8일 관객들과 함께 한 글로벌 GV이벤트 가져

등록일 2023년03월09일 23시05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카카오톡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학폭을 다룬 넷플릭스 드라마 '더 글로리'의 파트2 방영을 앞두고 열린 글로벌 GV(사진제공=넷플릭스)


[더코리아뉴스] 하성인 기자 = 근래들어 체육계에 이어 정치권까지 우리 사회 가장 큰 화두로 떠 오르고 있는 학창
 시절 폭력(학폭)에 대한 세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OTT서비스를 통해 방영되고 있는 학폭 관련 드라마 한편이 시청자를 사로 잡고 있어 화제다.

넷플릭스를 통해 지난해부터 방영되고 있는 '더 글로리'는 학폭으로 영혼까지 부서진 한 여자가 온 생을 걸어 치밀하게 준비한 처절한 복수와 그 소용돌이에 빠져드는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주인공 역을 맡은 송혜교의 리얼한 연기가 더해져 최고의 시청율을 끌어 올리고 있다.

이에 넷플릭스는 지난 3월 8일 예스24 라이브홀에서 김은숙 작가와 안길호 감독, 송혜교, 정성일, 김히어라, 차주영, 김건우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글로벌 GV이벤트를 가졌다.

이날 글로벌 GV 이벤트는 높은 경쟁률을 뚫고 추첨을 통해 참석한 350여 명의 팬과 시차에도 불구하고 온라인으로 접속한 전 세계 글로벌 팬들과 함께 진행되었다.
▲김은숙 작가와 정성일 배우(사진제공=넷플릭스)

GV 1부는 김은숙 작가, 안길호 감독, 송혜교가 참석했으며, 김은숙 작가는 “작가는 올해로 20년째인데 이런 자리는 처음이라 긴장이 된다. 이런 자리 만들어주셔서 너무 감사드린다”고 했으며, 이어 송혜교는 “오늘 이 자리에 와보니 작품에 대한 인기가 피부로 느껴지는 것 같다”며, '더 글로리'의 국내, 글로벌 팬들과 함께하는 특별한 시간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이어 김은숙 작가와 안길호 감독은 “파트1이 무서울 정도로 반응이 좋아서 파트2 대본을 다시 봤다. 파트2 역시 내가 봐도 무섭도록 잘 썼더라”(김은숙 작가), “파트2에 대한 기대가 큰 만큼 더욱 높은 완성도를 위해 열심히 작업했다”(안길호 감독)고 말해 더욱 뜨거운 이야기를 담고 있는 파트2를 예고했다.

팬들과의 Q&A 시간에는 각자가 뽑은 '더 글로리'의 명장면과 명대사부터 현장 비하인드까지 전 세계 모든 시청자가 궁금해하던 이야기가 전해졌으며, 모두가 시간 가는 줄 모르고 빠져들었던 GV 1부는 “아픔 많은 캐릭터를 표현하면서 힘들고 슬프기도 했지만 문동은 같은 인물도 희망이 있다는 것을 보여드릴 수 있어 너무나 뜻깊었다. 모든 분들이 공감하고 함께 아파하며 마음을 나눌 수 있는 작품에 출연하게 되어 정말 더 영광이었다”는 송혜교의 감사 인사로 마무리되었다.

GV 2부는 '더 글로리'를 통해 큰 인기를 누리고 있는 정성일, 김히어라, 차주영, 김건우 그리고 1부에 이어 김은숙 작가, 안길호 감독이 함께했다. 네 배우는 많은 팬들이 모인 것에 대해 흥분과 설렘을 감추지 못했고, 감사 인사를 전하며 울컥하는 감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사진제공=넷플릭스)

또한 '더 글로리' 파트2에 대해 쏟아지는 주변 지인들의 물음에 “촬영 끝난 지 너무 오래돼서 잘 기억이 안 난다”(정성일), “무조건 네 말이 다 맞다”(김히어라), “조용히 기다려라”(차주영), “명오는 죽은 것도 산 것도 아닌 그 중간 어디쯤이다”(김건우)라는 개성 만점 스포일러 회피 전략을 펼쳤다고 밝히며 행복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정성일, 김히어라, 차주영, 김건우는 “이런 자리에 나란히 앉아있는 지금이 가장 인기를 체감할 수 있는 순간인 것 같다”(정성일), “요즘 많은 분들이 알아봐 주신다”(김히어라), “지금 촬영하고 있는 현장에서조차 모두가 나를 ‘혜정아’라고 부른다”(차주영), “얼마 전에 드라이브 스루 카페에서 음료를 주문하는데 직원분이 알아봐 주셔서 함께 사진 찍었다”(김건우)며 '더 글로리' 공개 후 인기를 체감했던 순간을 전했다.

팬들의 쏟아지는 질문 및 애정 공세로 행복한 시간을 보낸 배우들은 “파트2는 기대하는 것 이상으로 재밌을 거다. 자신 있다”(정성일), “파트2는 소름 끼치도록 재밌을 거다”(김히어라), “우리가 전달하고자 하는 메시지를 고스란히 잘 받아들여 주신 것 같아서 진심으로 감사하다”(차주영), “기대에 부응할 수 있는 스토리가 있으니 끝까지 마음 편히 즐겁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김건우)며 감사 인사와 파트2에 대한 홍보도 놓치지 않았다.

김은숙 작가, 안길호 감독은 “생애 잊지 못할 3월 8일을 만들어주어서 너무 감사하다”(김은숙 작가), “이런 자리가 정말 놀랍고 감격스럽다. 우리가 준비한 메시지와 재미들을 즐겨주셨으면 좋겠다”(안길호 감독)며 국내, 글로벌 팬들과 함께한 GV 이벤트에 대한 감격스러운 소감을 전했다.

함께 웃고 울고 즐겼던 글로벌 GV 이벤트를 통해 기대를 더욱 높이고 있는 '더 글로리' 파트2는 오는 10일, 오직 넷플릭스에서 만나볼 수 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