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윤 대통령 “앞으로 담대한 마음 갖고 한일관계 이끌어 갈 것”

등록일 2023년03월16일 20시42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카카오톡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재일동포 오찬 간담회 참석…미래지향적 한일관계에 적극적 역할 당부
“미래 세대와 문화·학술은 늘 탄탄한 교류 기반 가져야…너무 당연한 결정”



1박 2일간의 일정으로 일본을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이 16일 도쿄 한 호텔에서 열린 재일동포 오찬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대한민국 정책브리핑]

[더코리아뉴스] 전영애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16일 재일동포 오찬 간담회에서 “앞으로 담대한 마음을 갖고 한일관계를 이끌어가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1박 2일간의 일정으로 일본을 방문한 윤 대통령은 첫 일정으로 동경 제국호텔에서 현지 동포를 초청한 오찬 간담회에서 이 같이 밝혔다고 이도운 대통령실 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특히 윤 대통령은 “정부와 기업이 치열하게 경쟁하더라도 미래 세대와 문화·학술은 늘 탄탄한 교류 기반을 가져야 한다”면서 “나보고 어려운 결단을 했다고 하는데 너무 당연한 결정을 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양국 관계가 정상화돼야 하는 이유는 동포 여러분들 때문으로, 한일관계가 불편하거나 악화되면 동포들부터 힘이 든다”며 “정부 대표로서 동포 여러분께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윤 대통령은 격려사를 통해 지금 한일 양국은 더 나은 미래로 나아가기 위한 출발점에 서 있다고 하면서, 재일동포의 조국에 대한 변함없는 애정과 성원은 미래지향적 양국 관계를 만들어 가는 데 큰 힘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재일동포 사회가 모국이 어려울 때마다 든든한 후원자가 되어주고, 어려운 여건 하에서도 자긍심을 잃지 않고 각자 분야에서 활약함으로써 일본 내 한국의 위상을 높이는 데 기여해 온 점을 높이 평가했다. 

특히 윤 대통령은 대표적 동포단체인 재일민단의 여건이 단장에게 민단이 그간 일본 내 혐한(嫌韓) 움직임에 적극적으로 대처하고, 동포들에게 필요한 행정민원 상담을 제공하는 등 동포사회의 권익 신장을 위해 애쓰고 있는 데 대해 깊은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또한 일본의 한국계 도예가인 심수관(제15대손) 가고시마 도예가협회 회장에게는 조선 도공의 후예로서 일본에서 400년이 넘는 긴 시간 동안 가업을 이어온 점에 경의를 표하고, 앞으로도 예술을 통해 한일 양국의 문화와 전통을 잇는 역할을 지속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오는 6월 재외동포청이 출범할 예정이라고 전하며, 보다 체계적인 재외동포 보호와 지원을 통해 우리 재외동포의 권익을 향상시키고 모국과의 연계가 더욱 끈끈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에 참석자들은 윤석열 대통령의 일본 방문을 열렬히 환영한다면서 재일동포 사회는 지금 축제 분위기에 젖어있으며 한인 타운을 중심으로 경제 활성화에 대한 기대가 커지고 있다고 답했다.  

한편 이번 간담회에는 재일민단, 재일 한국인연합회, 한국유학생연합회 등 주요 동포단체 대표와 경제, 사회, 문화, 스포츠 인사 등 각계각층의 동포 130여 명이 참석했다. 

[대한민국 정책브리핑]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제 사회 정치 세계 만평

포토뉴스 더보기

기부뉴스 더보기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